人権問題韓国断罪づく米韓首脳会談文大統領トランプであしらわれる」? 文氏悲惨末路

, 인권문제로 한국 단죄’! 다가올 한미정상회담, 문대통령은트럼프콧방귀? 문씨 비참한 말로...

 

[zakzak] 2019.4.8.

 

外交でも孤立める文大統領(AP)

ドナルド・トランプ米大統領韓国文在寅ムン・ジェイン大統領との首脳会談11ってきたトランプ、「北朝鮮非核化楽観論米朝首脳会談決裂いた文氏への不信感めているをかかされた北朝鮮中国、「反日暴走嫌気日本文政権にはややかだ米国務省先月韓国人権問題断罪する報告書公表した国際投資アナリストの大原浩氏寄稿国際社会完全孤立国内支持うなど末期状態文政権くえぐった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문재인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이 11일로 다가왔다. 트럼프는 북한 비핵화로 낙관론을 불어넣어 미북 정상회담을 결렬로 부른 문씨에 대한 불신을 강화하고 있다. 망신을 당한 북한과 배후의 중국, 반일 폭주에 싫증이 난 일본도 문정권에는 싸늘하다. 미 국무부는 지난달 한국의 인권문제를 단죄하는 보고서를 공표했다. 국제투자분석가 오하라 고 씨는 기고로 국제사회에서 완전 고립, 국내 지지도 잃는 등 말기 상태의 문 정권을 날카롭게 파헤쳤다.

 

北朝鮮情勢緊迫しているまれているスペインの北朝鮮大使館襲撃事件して金正恩キム・ジョンウン政権打倒目指臨時政府自由朝鮮関与める声明した事前欧米一国からけをめられたとの投稿っているがどのかはらかではない

북한 정세가 긴박하다. 수수께끼에 싸여 있는 스페인의 북한대사관 피격사건에 대해 김정은 정권 타도를 목표로 하는 임시정부 자유조선이 관여를 인정하는 성명을 냈다. 사전에 구미 중 한 나라가 도움을 청했다는 글도 올렸지만 어느 나라인지는 분명치 않다.

 

米国中央情報局(CIA)などの関与否定けているが韓国紙東亜日報金正男ジョンナム長男ハンソル正恩氏叔母過去米国亡命した高英淑コ・ヨンスクのニューヨークにある自宅近くでらしているとじた米連邦捜査局(FBI)保護下にあるとの関係者証言えている

미국은 중앙정보국(CIA) 등의 관여를 계속 부인하고 있지만 한국신문 동아일보는 김정남 씨의 장남 한솔 씨가 김정은의 고모로 과거 미국으로 망명한 고영숙 씨의 뉴욕주에 있는 자택 근처에서 살고 있다고 보도했다. 미 연방수사국(FBI)의 보호 아래 있는 관계자들의 증언도 전하고 있다.

 

正恩政権打倒後北朝鮮視野れたきが活発化するなか正恩氏はトランプとの首脳会談決裂いもくろみがミサイル発射準備ったとえられている

김정은 정권 타도 이후 북한을 겨냥한 움직임이 활발해지는 가운데 김정은은 트럼프와의 정상회담 결렬로 달콤한 계획이 날아갔기 때문에 미사일 발사 준비에 들어간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米朝関係一触即発となりつつあるがこれは北朝鮮非核化意思について米国側誇張してえた韓国いた結果といえるそのため文氏四面楚歌そか)」状態められているのだ

북 관계는 다시 일촉즉발이 되고 있지만 이는 북한의 비핵화 의사에 대해 미국 측에 과장해 전달한 한국이 초래한 결과라 할 수 있으며, 이 때문에 문씨는 사면초가 상태에 몰리고 있는 것이다.

 

米国務省国別人権報告書では北朝鮮とともに韓国脱北者いが批判されるという異常事態

미 국무부의 국가별 인권보고서에서는 북한과 함께 남한의 탈북자 취급이 비판받는 사태다.

 

米国務省13世界人権状況をまとめた2018人権報告書公表した報告書では、20年続いていた脱北者団体への資金援助打りや風船使った北朝鮮へのビラ散布阻止など文政権による具体的圧力げられたマイク・ポンペオ国務長官記者会見われわれの友好国同盟国パートナー諸国ですら人権侵害っている断罪した

미 국무부는 313일 세계 인권 상황을 정리한 2018년 인권보고서를 공표했다. 보고서는 20년째 계속된 탈북자 단체에 대한 자금지원 중단과 풍선을 사용한 대북 전단 살포 저지 등 문정권의 구체적 압박이 거론됐다. 마이크 퐁페오 국무장관은 기자회견에서 우리 우방, 동맹국, 파트너 국가들조차 인권침해를 하고 있다고 단죄했다

 

韓国船舶国連安全保障理事会による対北朝鮮制裁決議れるため北朝鮮船舶海上石油製品提供する瀬取っていたいがあることもにされるなど首脳会談米国露骨韓国する風当たりをめている

한국 선박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대북 제재결의를 교묘히 피해 북한 선박에 해상에서 석유 제품 '환적에 의심사례도 공개되는 등 정상 회담 전에 미국은 노골적으로 한국에 대한 비난을 강화하고 있다.

 

文氏訪米トランプとの首脳会談うが、2度目米朝首脳会談じようにトランプであしらわれるになってしまうかもしれない

문씨는 방미해 트럼프와의 정상회담을 열지만 두 번째 미북 정상회담과 마찬가지로 트럼프 콧방귀뀌는 자리가 될 수 있다.

 

日本との関係改善先行きが見通せないいわゆる元徴用工訴訟国会議長による天皇陛下への謝罪要求など常軌した反日いている中央日報によると大阪20地域(G20)首脳会議かれる28、29関係改善期限との見方米国仲裁期待せるがすでに日米から見放されているのは公然事実

일본과의 관계 개선도 앞뒤가 맞지 않고 이른바 전징용공 소송이나 국회의장의 천황폐하 사과 요구 등 상궤를 벗어난 반일이 계속되고 있다. 중앙일보에 따르면 오사카에서 20개국(G20) 정상회의가 열리는 628, 29일이 관계 개선의 시한이라는 견해를 보여 미국의 중재에 기대를 걸지만 이미 미일에서 미뤄진 것은 공공연한 사실이다.

 

文氏がトランプ政権動向についてった楽観的情報北朝鮮した結果正恩氏米朝首脳会談大恥をかかされた韓国北朝鮮にも邪険われただけでなく背後にいる中国にも見限られたとの情報ている

문씨가 트럼프 행정부의 동향에 대해 잘못된 낙관적 정보를 북한에 흘린 결과, 김정은도 미북 정상회담에서 망신을 당했다. 한국은 북한에서도 냉대뿐만 아니라 배후에 있는 중국도 겉치레로 보고 있다.

 

韓国では歴代大統領退陣後投獄などひどいいをされるのが恒例国際社会味方がいなくなってきたとわれる悲惨末路をたどろうとしている

한국에선 역대 대통령이 퇴진 후 투옥 등 심한 대우를 받는 것이 연례다. 국제사회에서 아군이 없어진 것으로 보이는 문씨도 비참한 말로를 따라가고 있다.

 

現在文政権状態第二次世界大戦でムソリーニ元首相率いるイタリア・ファシスト末期連想させるムソリーニは々イタリア社会党党員として大活躍ファシスト政権獲得して指導者となった

현재의 문정권 상태는 제2차 세계대전에서 무솔리니 전 총리가 이끄는 이탈리아 파시스트당의 말기를 연상시킨다. 무솔리니는 원래 이탈리아 사회당의 당원으로 맹활약했고, 파시스트 당이 집권하면서 지도자가 되었다.

 

第二次世界大戦ではドイツのヒトラーの意向無視したアフリカ攻略惨敗大戦末期には国民反発けて首相われたイタリアに樹立されたドイツの傀儡かいらい国家指導者となったが大戦末期にパルチザンにとらえられ処刑された

2차 세계대전 때는 독일 히틀러의 뜻을 무시한 북아프리카 공략으로 참패, 대전 말기에는 국민의 반발로 총리 자리에서 쫓겨났다. 이탈리아 북부에 수립된 독일(괴뢰) 국가의 지도자가 되었지만, 대전 말기 유격대에 잡혀 처형당했다.

 

朝鮮半島統一という美名のもとに正恩氏という危険独裁者戦略当初成功していた文氏だがここにきてまった国内でも経済不振ということもあって支持率急落雇用不安える若者りは

한반도 통일이라는 미명 아래 김정은이라는 위험한 독재자와 손잡는 전략이 초기에는 성공했지만 문씨 계획은 현재 막혔다. 국내에서도 경제가 부진한 탓도 있어 지지율은 급락하고 고용 불안을 안고 있는 젊은이들의 분노는 강하다.

 

正恩氏窮地まれていて文氏ける余裕などないしけるもないだろう

김정은도 궁지에 몰려 문씨를 도울 여유가 없고 도울 마음도 없을 것이다.

 

大原浩おおはら・ひろし人間経済科学研究所執行パートナーで国際投資アナリストクレディ・リヨネ銀行などで金融現場わる夕刊フジでバフェットの投資術」(木曜掲載連載中

 

[zakzak] https://translate.google.co.kr/translate?hl=ko&sl=ja&tl=ko&u=https%3A%2F%2Fwww.zakzak.co.jp%2Fsoc%2Fnews%2F190408%2Fsoc1904080001-n1.html&anno=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