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직 뮌헨 사는 게이다. 

1년 정도 여기서 살았는데 

한번도 인종차별 같은거 당한 적 없다.

슨타벅스 잘 안가는데 마침 근처에 갈 일도 있고해서 가봤다. 



KakaoTalk_20160125_140725431.jpg



여기가 마리엔 플랏츠라고 뮌헨의 중심 관광지다.

슨타벅스는 이 근처에 있다.


KakaoTalk_20160125_141101633.jpg


여기가 호프브로이 하우스라고 유명도는 ㅆㅅㅌㅊ인데

맛은 ㅎㅌㅊ 인 곳이 있다. 여기는 외국인만 간다.


KakaoTalk_20160125_143112700.jpg


그냥 관광지라서 보여주는건데

여기서 히틀러도 맥주 마시고 그랬다.

히틀러가 정치적 입지를 다진곳이 뮌헨이다. 나찌새끼들 ㅍㅌㅊ ? 


KakaoTalk_20160125_140752412.jpg


무튼 슨타벅스는 이 맞은편에 있다. 

참고로 뮌헨이 독일 제3 도시인데도 스타벅스 많이 없다. 

여기는 딱! 관광객들 오라고 여기 만들어 둔거라 생각한다. 오랜 생각이다. 


KakaoTalk_20160125_141318549.jpg


내부로 진입했다. 

점원들 보니까 백인 몇명이랑 터키계같은애 있는데

독일은 지금 난민도 문제지만 예전에 터키 바퀴벌레 새끼들이

대규모로 이주해와서 그게 사회적 문제가 되고 있다.

2세들이 어디에나 있고 어디에도 없는데 독일어만 쓸 뿐 피는 터키다. 가짜독일인이다. 


KakaoTalk_20160125_140238151.jpg


인종차별 이라고 했을때 분명히 터키계가 했을거라 생각했다.

이 새끼들은 사회적으로 젤 밑에 있는 놈들이라 설칠줄만 안다. 


KakaoTalk_20160125_140303724.jpg

 

점원들 얘기 잘 들어보니까

Südkorea = South Korea

Koreaner = 한국인 이런 얘기 하는거 보니까 이 새끼들도 지금 상황 알고있음

근데 "아시아 문화에선 원숭이가 모욕적인가 보지" 하면서 그렇게 심각한거 같지는 않다.

그리고 독일어도 쓰고 영어도 쓰고 하는거 보니 점원들이 다 독일인은 아닌거 같다. 

이 새끼들 중에 일게이한테 그림 그려준 애가 없을 수도 있는데 

그래도 대충 분위기 보니 그냥 흐지부지 끝날거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