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eethvnport.jpg

베토벤









Ferruccio_Busoni_as_a_young_man.jpg

부조니







00b571bec8bcac30959a4f2cb09e8878.jpg

슈만








0.jpg

멘델스존








223.png

라벨








2011-03-08_23;10;34.jpg

쇼팽








9522.jpg

롯시니







13252_8194_302.jpg


베버








27259_elgar_edward.jpg

엘가








3393134.png

비제








356937080.jpg

스크리아빈









2015120618032885945_2_99_20151206182108.jpg

키아누 리브스 같은 차이코프스키












George_Frideric_Handel_by_Balthasar_Denner.jpg

음악의 어머니(사실 남잔데 자꾸 사람들이 형식상 어머니라고 부름)










Johan_Strauss.jpg

요한 스트라우스








johannes_brahms_1833e280931897_ca_1875.jpg

브람스









p-de-coreldraw-11-calendario-2012-de-mozart-cara-anterior.jpg

모차르트










pimg_769144194526965.jpg

바르토크












R750x0.jpg

얀반 에이크







rachmaninoff.gif

라흐마니노프









untitled.png

아버지



이분들 외 99.99%은 모두 남성이다.


반면 업적과 이름을 남긴 여성 작곡가는 찾기가 힘들 정도로 극극극소수.

그래서 남자가 작곡한 곡들을 여자들이 연주하고 있는 것을 보면 이질감이 느껴지는게 사실이다.

여성 지휘자, 여성 피아니스트가 연주하는 '엘리제를 위하여'는 이상하지 않은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