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jpg 

<앵커 멘트>

기생충, 식육, 소금, 복권....공통점이 전혀 없어 보이죠? 그런데 있습니다.

모두 박물관 테마들입니다. 이 이색 박물관들, 실제로 도쿄에 있는데 일본 전체로 보면 박물관이 4천 4백여 곳이나 됩니다.

일본 인구를 박물관 수로 나누면 2만 7천여 명에 1곳 꼴인데, 우리나라로 따진다면 동마다 박물관이 하나씩 있는 셈입니다.

일본에는 왜 이렇게 박물관이 많을까요 ? 이재호 특파원이 배경을 알아봤습니다.














2.jpg   <리포트> 이곳은 일본 제2의 도시 오사카




3.jpg  유서 깊은 상업 도시답게 이 곳에는 인스턴트 라면 박물관이 있습니다




4.jpg  인스턴트 라면을 발명했다는 '안도 모모후쿠'의 동상이 서 있는 이곳.




5.jpg  이른바 '컵라면' 박물관입니다. 박물관에서는 인스턴트 라면을 직접 만들어보는 체험 프로그램이 특히 인기를 끕니다




7.jpg 



8.jpg  컵라면 용기에는 자신만의 디자인을 새겨 넣을 수 있습니다




9.jpg  각종 수프와 첨가물도 선택해 넣을 수 있습니다. 하나밖에 없는 자신만의 라면을 만들었다는 생각에 참가자들은 뿌듯합니다




10.jpg 




11.jpg12.jpg  그래서인지 라면 박물관을 찾는 관광객도 한 해 70만 명이나 됩니다




13.jpg  인스턴트 라면이 어디서 시작됐는지 논란이 있지만, 박물관을 둘러본 외국인 관광객의 상당수는 '일본이 원조'라는 인상을 받습니다



14.jpg15.jpg  박물관은 전 세계를 상대로 일본제 인스턴트 라면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는 거대 광고탑 역할을 하고 있는 셈입니다



















16.jpg  도시 전체가 유네스코 세계 문화유산인 닛코




17.jpg  내로라하는 일본의 관광지답게 신비로운 자연 풍광과 에도시대 유적 등 볼거리가 즐비합니다




18.jpg  이곳에도 박물관이 있는데, '세계 건축물 박물관'인 '도부 월드 스퀘어'입니다




19.jpg20.jpg  우선 교토의 '킨카쿠지' 등 일본의 유명 건축물을 축소해 전시해 놓았습니다




21.jpg 



22.jpg  뉴욕의 자유 여신상과 엠파이어 스테이트 빌딩



23.jpg  스페인 '사그라다 파밀리아 성당'과



24.jpg  영국의 '런던 브릿지', 



25.jpg  중국 '자금성'에



26.jpg '만리장성'까지..



27.jpg28.jpg  세계 21개 나라의 유명 건축물과 유적 모형 102점이 1/25 크기로 정밀하게 재현돼 있습니다




29.jpg 



30.jpg  더 놀라운 것은 이 모형들이 작동한다는 겁니다




31.jpg 

32.jpg  더 사실처럼 표현하려고 7cm 크기의 사람 인형을 14만개나 배치하기도 했습니다




33.jpg  밤이 되면 모형 건물들은 더 화려해집니다



34.jpg  조명과 일루미네이션이 어우러지면서 황홀경을 자아냅니다




35.jpg36.jpg  인구 8만 5천여 명인 닛코에 한 해 관광객은 1,300만 명




37.jpg38.jpg39.jpg  닛코의 수려한 자연 풍광과 유서 깊은 문화 유적을 생각하면 대기업 자본이 참여한 모형 건축물 박물관이라는 상업적 시설은 어울리지 않는다는 비판도 있습니다




40.jpg41.jpg  하지만 지방자치 역사가 우리보다 오래된 일본에서는 지역 활성화가 우선시되는 경향이 강해, 다소 이질적인 요소라도 쉽게 포용됩니다



42.jpg 



43.jpg  오히려 다른 요소들이 결합돼 관광지로서의 활력을 높인다는 게 박물관 관계자의 이야기입니다


<녹취> 사이토 츠요시(도부 월드 스퀘어) : "상호 보완 관계로 닛코와 기누가와 온천 지구가 활성화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44.jpg  역사 유적이나 자연 풍광만으로 이뤄진 관광지에 재미있는 이색 박물관을 배치해 지역 관광 산업에 시너지 효과를 내는 사례는 또 있습니다. 일본의 국보이자 유네스코 세계 문화유산인 효고 현의 히메지 성. 일본에서 가장 아름다운 성으로 평가받는 곳입니다.




45.jpg  이 성 옆에 세계 최대 규모의 장난감 박물관이 있습니다




46.jpg  일본의 전통적 장난감부터...




47.jpg  우리에게도 친숙한 만화 주인공까지 있습니다




48.jpg 



49.jpg 



50.jpg 


51.jpg  이 박물관의 장난감은 10만 점이 넘습니다. 이노우에 씨가 사재를 털어 세계 160개 나라에서 50여 년 동안 모은 것들입니다

 



52.jpg 


53.jpg54.jpg55.jpg  장난감 박물관은 히메지 성과 묶여 대표적인 패키지 여행 상품이 됐습니다. 먼 길을 온 관광객이 히메지 성만 보고 발길을 돌려야 했던 옛날을 생각하면, 지금은 관광 만족도가 크게 높아졌다는 게 자치단체의 판단입니다 




56.jpg 

























57.jpg  박물관이 지역 관광의 핵심축 역할을 하는 곳도 있습니다




58.jpg  후쿠이 역 앞에 서 있는 공룡들이 관광객을 압도합니다




59.jpg  근처에는 대규모 공룡 박물관이 있습니다




60.jpg61.jpg  공룡 알 모양의 박물관에 들어서자 백악기에 들어온 듯한 착각이 들 정도로 온통 공룡 세상입니다




62.jpg  일본에서 발굴된 공룡 화석의 80% 이상이 후쿠이 현에서 발견되면서 현은 핵심 관광 콘텐츠를 공룡으로 삼았습니다.

발굴된 공룡 화석들은 실물 크기로,거의 완벽한 형태로 복원돼 있습니다. 모두 40마리가 넘습니다




63.jpg  결국 박물관을 핵심축으로 한 공룡 마케팅이 성공하면서, 공룡 하면 '후쿠이'라는 인식을 정착시키는데 성공했습니다




64.jpg65.jpg 






















66.jpg  일본 전역의 박물관은 무려 4,400여 곳




67.jpg68.jpg  보존과 기록을 중요시하는 일본의 문화적 특성에 더해, 이질적 요소라도 지역 살리기라는 기치 아래 포용해 버리는 유연한 사고 등이 박물관 천국 일본의 배경이 되고 있습니다




69.jpg

http://news.kbs.co.kr/news/view.do?ncd=3212529




일본인들의 치밀한 디테일 만들기 + 광적인 수집 정신은 ㄹㅇ미친듯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