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학교 괜히 갔다

단순히 공부실력만으로 승부보면 무조건 서울대 갈 자신 있었는데
괜히 시골에 있는 고등학교 가서
감옥 같이 기숙사 생활하고 왕따당하면서
멘탈 다 박살나고 자퇴하고 인생 망함
그때로 돌아갈 수 있으면
무조건 학교 안갈꺼임
집에서 ebs랑 강남구청 인강보고 재수학원 다녀서
고2때 수능 보고 대학갈꺼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