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한 주식과 위험한 주식 구분은 "주가"가 아님

바로 닳고닳은 영악한 돈많은 부자들이 신규로 살만한가 안한가임


왜 주가가 낮으면 안전하다고 생각하는가 ?

저 위의 쌓이고 쌓인 매물대를 사줄 정상적인 부자가 있을까 ?


주가가 낮으면 없어도 되는 돈이라고 하지만

결국 돈이 필요한 시점이 도래해서 던지는 개미들이 항상 생김

그럴때마다 한단계 레벨다운됨


언젠가 저 테마가 돌아오지 않느냐 ?

돌아와도 저 종목은 아님. 항상 해먹지 않은 새로운 종목이 환영받음


바닥주는 내공이 쌓일수록 하는게 아니다라는 걸 깨닫게 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