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도 역시 완벽한 대칭 패달링을 하지 못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