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검도 배웠는데 그딴거 없다 맞다이뜰때 주먹 하나도 안보인다 그냥 상남자답게 서로의 면상에 사정없이 연타펀치를 꽂는

난타전으로 치닫는다 중딩때 복싱부였는데 복싱에선 콤보랑 패턴을 다 외우니까 움직임보면서 이쯤에서 요런게 날아오겠지하고 예측해서 

피하게 되는데 걍 마구잡이 실제싸움에선 복싱처럼되지도 않고 걍 존나게 빠르게 주먹 꽂으면서 난타전으로 감

그래도 복싱이랑 검도 덕분에 상대와의 거리조절하는 감각은 익혔음 

고딩때 옆반애를 삼단봉으로 대가리 후렸을때도 검도기술 전혀 생각나지도 않고 걍 아무렇게나 대굴빡을

내리찍었다 검도충들 무슨 동체시력이 좋아져서 공격이 다보인다느니 다 개소리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