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50 개발성공 이후 

국방부는 차세대 전투기 개발에 대해 성공여부 를 조사함 

50 개발진중에 전영훈 박사님이 총책임자였는데 

그분이 국방부에 보고하길 



껍데기는 얼마든지 우리가 만들수 있는데 

현대전투기에서 가장 중요한 항공전자장비랑 비행제어 소프트 웨어는 절대 불가능 하다고 보고함 

50 이 만들때도 껍데기는 한국 연구 개발진이 다 참여하거나 직접 개발 했는데 

항전-비행제어 는 록히드마틴에서 다 해온거라 우리나라에는 할줄아는 사람도 해본적도 없다고 보고함 

국방부에서는 반포기 심정으로 기술이전해줄수 있는 외국업체나 기술자 있으면 알아 보라고 지시함 

당연히 미국쪽 업체에서는 어림반푼어치도 없고 

유럽 업체쪽에서 관심 있어함  

그런데 막상 딜해보면 돈을 엄청나게 달라고하던지 기술은 못주고 그냥 만들어 주겠다고 하는등 여러가지로 어려움이 많던 와중에 



한국인중에 F-22 렙터를 개발할때 항전 비행제어 소프트웨어를 총괄담당했던 

개발자를 찾아내었음 

당연히 국방부는 비밀리에 그 한국인을 접촉했고 

비록 검머외 이긴 하지만 

나름 애국심 충만했던 그 한국인은 한국정보의 제안을 받아들여 한국에 들어와 

KFX 사업의 가장 난관 이었던 항전 비행제어 파트를 담당 하게됨 



사실상 개발 성공은 이미 예정되어 잇던거나 다름없음 

F - 22 렙터 형상 비슷하게 디자인 뽑아서 기체만 만들면 

소프트 웨어로 어떻게든 날라다니고 비행기 구실 하게 해줄 기술자가 있었기 때문 



결국 시제기 개발 완료 

2022년 5월부터는 실제로 하늘 날라다님 

그런데 문제가 생김 

박시몽씨가 머리속에기술을 담아온게 아니고 

F-22 개발 할때 저장해둔 데이터값을 전부 챙겨서 한국으로 가져온것임...덜덜덜 


당연히 미국측에서는 노발대발 난리가 나고 



미국에 자수해서 

21개월 빵살다가 얼마전 출소하심 

지금은  표면적으로는 한국에서 항공관련 사업 하시고 

아마 KF 21 개발 완성을 위해 열심히 일하고 계실것으로 생각됨 


미국이 난리친것도 이해가 되는게 



세상에 맞수가 없다는 최강의 전투기를 

그냥 그대로 복사한것처럼 



만들어 버림 

비행제어나 항공전자 때문에 

껍데기 형상이 F-22와 비슷할수록 

큰힘 들이지 않고 데이터값을 그대로 쓸수가 있어서 

개발기간 단축은 물론 

혹시모를 실패를 사전에 예방할수 있었음 

전세계에서 

비행기좀 만들어본나라치고 KF-21의 성공을 예상한 나라가 한군데도 없었음 

항공기술이라는게 악으로 깡으로 정신으로 확 도약하고 그런게 아니라는걸 

그들이 누구보다 잘알고 있었으니까 




박시몽사장님 

고맙습니다 

이건 진짜 박시몽 사장님 아니었으면 

세상에 없었을 물건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