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00명 채용예정.

노조의 강력한 요구로 5년만에 이뤄지는 공채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