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이 지난 총선에서 2030남성들에게 여성부 페지등 반페미를 부추긴것은 자기철학이 그렇다는 것이 아니라
투표장에 끌어들일 아젠다가 필요했기 때문이라고 변명함.
이준석이 이런 발언을 한 것은 다음 총선에서 출마할때 여성들로부터 반페미 정치인으로 낙인찍힐것을 두려워해서 지금 미리 변명하는 것으로 보임. 상계동이나 종로에서 출마 할거 같음...
그러나 이준석의 이런 발언은 아주 비열함..
왜냐하면 2030남자들을 자기 입신양명 출마를 위해서 정치적으로 이용해 먹었다는 말 밖에 안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