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때문에

나가사키게이 못만나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