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에 이준석바람으로 얻어터지고도
"꼰데짓"은 여전해....

이준석의 "핵펀치"를 맞고도 하는 짓은
이전이나 당한 후나 똑같애....

이 빙신들아 이젠 작은 차이는 서로 보듬과
단결해서 하나로 가야 하는 거 아니니? 
틀렸니 내말이?

그런데 언 놈두 결집하자는 소리는 어디에도 
없다.

서로 아집을 내세우고 독자적 결의만 무성하다. 

개샠히들아, 또 당하고 싶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