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사장이랑 맞다이 깟는데 왜 그동안 그리 처신했는지 느끼고 바로 관둔다고함 좆같네 진짜 많이 참았는데 속시원하면서도 우울하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