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인 이틀전 이야기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