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한테 버림받고 혼자 살다가 자살을 선택한 딸..ㅜㅜ

 

머릿속에서 자꾸 맴도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