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릴 때 학교에서 포털 사이트 아이디 비번 강제로 제출하게 하고.  


내가 하기 싫다는데 수학, 과학 시험 강제로 보게하고.


(내 기억으론 학교에서 수학 과학 점수 높은 애들 골라서 어려운 시험 치게하고


이 성적으로 또 무슨 경시대회 보내는 거 였음.)




저 시험 보는데 제대로 관리감독 안해서


시험 보는 애들끼리 서로 답 알려주고 이런식으로 개판 이었고.
 
 



질서가 없는 한국, 한국인들.
 



급식 새치기 방치 하고. 
 



우유 강매 + 강제로 처먹이고. 


난 어릴 때 우유 먹으면 계속 배아프고 설사햇는데 강제로 처먹게 해서 


계속 배아프고 설사 함.




아무 법적근거없이 강제로 밤 10-11시까지 감금하고.


미성년자 약취감금 중범죄인데 공권력 관청 전부 한패거리.



 
저런 소굴 완전 무방비 상태로 보내면서


애미란게 한다는 말이 
"가서 선생님 말씀 잘 듣고 " 이러고.

 



온갖 횡패들 부당한 것들에 대해 스스로 보호하고 따르지 않을 권리 잇다 


스스로를 지켜라 


이런 건 부모란 것들이 전혀 안 가르쳐 줌. 


  

이 종족은 이상해.
 



제 정신인 인간이 그다지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