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떤 느낌이었는데?

물론 난 결혼전 넘어서는 안될 선을

넘을 마음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