들고오느라 힘들었다

팔이 후들거리노

두개 먹었는데 맛있음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