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장면을 10년안에는 애니로 못볼지도 모른다는것도 슬픔을 가중시키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