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집 주인이랑 상의하고
전자제품 매장이랑 이것저것 알아보느냐고 다리에 쥐날뻔했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