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1인칭 시점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