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닉 메모 아니었으면 속아넘어갈 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