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가 가르쳐주지도 않았는데 스스로 터득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