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에 볼 일이 있어서 갔다가 점심 먹으러 감

 

부산에서 가장 유명한 돼지국밥이라는 사상 합천일류돼지국밥.

 

평일인데도 발 디딜 틈이 없다.

 

겨우 한자리 나서 앉음

 난 이때 강원도 동해시에서 부일 막국수 맛집이라 번호표 뽑고 먹을정도인데 자리 안나서 씁쓸하게 돌아간 것 처럼 이때도 못먹을 줄 알았는데 다행스럽게 먹을 수 있었다

 

사진은 부산 김해 경계인 대저에서 바라본 낙동강 건너편의

하단과 사상지구


 

아 내가 돼지국밥 맛집이라고 간 곳들이 전부 기대 이하였는데 여기는 진짜 맛집이더라

 

너무 맛있었음

국물도 진하고 다진마늘이 국물과 잘 조화됐음.

 

부산 돼지국밥은

동래 또랑돼지국밥, 경주박가국밥 그외에는 맛집이라 간 곳들이 다 기대이하였음

 경주박가국밥 체인점인데 국밥 어디먹울지 모르겠으면 저기 가는거 ㅊㅊ함. 가장 표준적인 완성도 높은 국밥인듯 잡내도 안나고.


그리고 사상에서 볼일 보고 김해로 건너가는 중 백종원이 반한 대저에 대동할매국수 있다해서 먹으러 갔지

 

좆돼지 ㅍㅌㅊ?

 

가격은 4000원. 대저는 시골이고 밭농사 과수원 동네인데

거기 북적북적 사람들 줄서서 먹는 집이 있었다.

 

저 국수 특징은 아~~~~~~~~~~~~~주 진한 멸치육수야

 

멸치육수가 너무 진해서 멸치곰국 먹는 기분임

그래서 이집 특징이야.

 

너무 멸치육수가 진하면 멸치의 쓴맛이 나는데 그런맛이 났음

아주 정성들여 만든 국수라는건 알겠는데 난 개인적으로 적당히 진했으면 해서 내기준에서는 맛있는 국수는 아니었어

난 우리엄마가 해준 국수가 더 맛있더라.

 

사상합천돼지국밥 8000원 + 대저 대동할매국수 4000원을

당일 점심으로 먹고나니 너무 배부르더라.

 

 

잘 먹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