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reenshot_20181207-014227_Gallery.jpg

< 요리명 > : 굴소스 새우 볶음밥


< 레서피 >

기름을 두르고 파를 잔뜩 썰어서 넣어줌.

파기름에 밥과 양파를 넣고 볶음. 

계란이 밥과 섞이지 않게 스크램블을 하고 스크램블과 밥을 섞어줌. 

해동된 새우를 넣고 굴소스와 소금으로 간을 함.

굴소스로만 간을 하면 볶음밥 특유의 감칠맛이 부족해서 소금으로 추가로 간을 맞추면 감칠맛을 살림. ㅅㄱ


< 오늘의 일기 >

무엇을 위한 투쟁을 하는가? 

자신의 성공를 위한 투쟁? 

진실로 그렇게 생각하면, 이 세상은 행복으로 가득할 것이다. 본질적으로 성공의 기준은 자아가 아닌 사회의 기준에 맞춰진 것이다. 인간은 사회적동물이다. 집단이 정해논 성공을 이루고자  끝없이 투쟁하며 산다. 이러한 맥락에서 성취는 그 의미가 다르다. 성취의 기준은 오롯이 본인에게 맞춰져 있다. 하반신 마비가 온 사람한테는 단순히 걷는 것 조차 성취의 대상이 되기도 하지만, 사회적 기준에서 걷는 것은 성공의 대상이 되는 것은 아니다. 

다시 한 번 묻는다. 

무엇을 위한 투쟁을 하고 있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