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앵커)
영광의 한 모텔에서 
여고생이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이 함께 투숙했던
남학생 2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남궁 욱 기잡니다.

(기자)

여고생 16살 강 모 양이 영광의 한 모텔에서 숨진 채 발견된 것은 어제(13) 낮 4시쯤입니다.

청소를 하러 방에 들어간 모텔 주인이 
여학생이 쓰러져 있는 것을 보고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여학생은 방에 옆으로 누워 있었고 특별한 외상은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모텔 관계자
"(학생이)4시 될 때까지 안 나가네..그래서 내가 올라갔어. (여학생)발을 이렇게 잡으니까 차디 차.."

당일 새벽 여학생이 다른 두 남학생과 모텔에 들어온 것을 cctv를 통해 확인한 경찰이 추적에 나서 17살 백모군과 정모군 등 고교생 2명을 긴급체포했습니다.

이들은 경찰조사에서 편의점에서 산 술을 강 양과 함께 마시고 성관계를 가졌다고 진술했습니다.

술에 취한 여학생을 두고 먼저 나오긴 했지만 살해한 것은 아니라고 강력하게 부인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부검을 통해 정확한 사인을 규명하는 한편 집단성폭행 혐의에 대해서도 수사할 계획입니다.

MBC뉴스 남궁욱입니다.



일상스뽀오츠 ㄷㄷ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