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상수랑 마산 앞바다서
손잡고 쐬주나 한잔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