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마협회 전 전무박원오의 실체가 드러나면서

거짓도 드러나 검찰공소장까지 변경해야만 하는 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