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숭의 퇴출과 대북전단 방지법 반대 시위중
서울역 시민 대부분이 호응했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