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에게 희망을 바라보는 황교안의 무능함에

좌파 정권은 계속되고 사회주의는 이미 들어섰다

눈뜨고 코베이는 일만 남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