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요일 하루시간내어 경북안동에서 나름  먹거리로  유명하다는 몇곳을 다녀왔다

 

첫번째로 가본곳은 맘모스제과점

사진에 찐빵같은 크림치즈빵이다 각자 크림치즈빵하나에 커피한잔하고

유자파운드라는  롤케잌(마이비쌈)과 크림치즈 다수 포장했다

 




위의 크림치즈빵은 치즈가 좀 짜다는 느낌인데

맛은좋다

 


다음 들른곳은 도보로 5분거리에있는 안동갈비집이다

 


만화가 허영만이 최근 다녀간집인가보다

 




이건 생갈비 

소고기 그닥 즐기지는 않는데 존나 주문많이했다

 


생갈비 먹을만큼먹고 일행이 먹어보자해서 시킨 양념갈비

둘다 맛은좋다 근데 생갈비가 더 맛나다

 


이건 갈비 2인분이상 주문하면 기본으로 나오는 찜갈비

짭지않아서 다먹음

 

공기밥 주문하면 나오는 우거지 된장찌게  둘다 먹을만함

 


 

다음 먹을음식 인터발이 짧아서 한병씩 먹음

까스활명수보다 베나치오가 더  성분함량이 모든면에서 높음

 



민속소품 파는곳에서 부엉이 찍어봄

안동왔는데 안동댐보자해서 가는길에 월령교가 유명하다해서 변경함

 




월령교 둘러보는데 춥고 바람도 많이불고해서 

검색해서 까페들어가서 주문한것들

여자애들은 이쁘다고 사진찍기 바쁨

 


몇년전 생활의 달인에 나온 효자통닭의 조림닭 

맛은있는데 먹을수록 짭다 밥이랑 같이먹었다

 

이제 안동간고등어 먹으러 가야하는데 다 아는맛이라고 패쓰하고

 


1시간 거리의 청송으로 닭백숙먹으러감

 


방으로 안내받았는데 테이블이 없음 

그냥  앉아있었응

 

잠시기다리니

 


저렇게 테이블이 들어오더라

 



닭불백숙set에 닭날개주문한거 들어옴

닭날개구이 맛좋음 

닭불고기는 불맛에 처음은 먹을만하나 뒤로갈수록 느끼해짐

하지만 곁반찬이 상쇄시켜줌 추천함

 


근거지로 도착해서 헤어지기전 차한잔하는데 

부엉이 보여서 찍어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