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정비서관실 행정관이 백원우 지시로 

'김기현 전 울산시장 사건' 첩보 보고서를 직접 수집해 작성

곧 검찰에 소환할 예정이었는데 방금 죽은채 발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