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 부분에서 전율을 느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