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전의 건강을 되찾아 생기가 넘쳐 보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