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협 소설책서 보면

무슨 위험하고 안좋은 분위기일때나

누군가의 안광,자기 이상의 살기를 띈 짐승의 기백에

등장인물이 막 타고온 탑승마가 겁에 질려서 도망 치는거

본적 있어서

이리아 사막 계곡쪽에 무슨 정체를 알수없는

도마뱀 만나면,팬텀의 포효 맞으면

연결고리 끊어져서 소환이 해제됩니다

하는게 나름 재밌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