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사회에서 전기는 떼어 놓을 수 없을 정도로 필수적인 존재야

전기를 사용하는 모든 사물에서는 '전자파' 가 발생하는데

많은 사람들은 이 전자파가 인체에 유해하다는 것을 인지하고있지

근데 정말 전자파는 인체에 유해할까?



전자파는 파장의 길이에 따라서 그 종류가 구별되는데

사실 전자파는 전자제품에서만 나오는게 아니라 우리가 보는 '색깔' 도 전자파에 속해



전자파는 파장이 짧을수록 더 큰 에너지를 가지고 있는데

파장이 짧은 X선이나 감마선은 인간의 DNA를 파괴하기도해

이게 흔히 말하는 방사선 피폭이야



이렇게 전자파는 그 종류(파장의 길이)에 따라 위험할 수도 그렇지 않을 수도 있는데

과연 일반적인 전자제품에서 나오는 전자파는 어떨까?




인류가 처음으로 인체에 대한 전자파의 유해성에 관심을 가지게 된 것은 1979년

전력선 주변 주민들의 백혈병 발병에 대한 연구였어

하지만 이 연구는 상관관계가 설명될 수 없었고

그 어떤 인과관계도 확인되지 않아서 금방 신뢰를 잃게 되었지



하지만 한번 이런 주장이 제기된 이후에는

전자파가 위험하다는 관념이 지속되었어

그리고 이후 몇몇 연구들에서는 마치 진짜 위험이 존재하는 것 처럼 묘사하기도하지



가장 잘 알려진 전자파의 유해성에 대한 연구는

'쥐 실험' 인데 여러 기사에서는

'쥐를 장기간 전자파에 노출 시켰더니 뇌 종양이 생기더라'와 같이

전자파가 진짜 유해한 것 처럼 말해

하지만 이 실험에서는 여러 종류의 쥐가 전자파에 쬐였는데

어떤 이유에선지 오직 '수컷 들쥐'만 영향을 받았고

'수컷 생쥐'는 전혀 영향을 받지 않았어



이 논란의 다른 측면은 세계보건기구가

공식적으로 전파 영역대를 '인체 발암성 가능 물질' 로 분류 했다는거야

하지만 이건 전자파가 무조건 위험하다는게 아니라

전자파가 암을 유발시킨다는 증명되지 못한 몇몇 약한 근거들이 있긴 있으니

앞으로 더 연구를 하고 실험을 통해 증명을 해내야 한다는 의미야 



자 이쯤에서 정리를 한번 해보자

1. 제한치 미만의 전자파 노출이 사람에게 문제를 일으킨다는 일관적인 증거는 없어

2. 통계적인 연관성은 좀 있을 수 있지만 대부분 근거가 빈약하고 앞뒤가 맞지않아

그리고 만일 명확한 인과관계가 있다면

지금쯤 우리가 가진 데이터로 확실한 결과가 나왔어야해



결론적으로 현재 상태에서

전자파가 인체에 유해하냐는 질문에 대한 답변은

 'No' 라고 할 수 있어



하지만 실제로 전자파에 오랫동안 노출되면

두통, 메스꺼움, 충혈, 피로감 같은 증상을 느낀다고 호소하는 사람들도 있어

과학자들은 이들이 플라시보 효과의 반대인 '노시보 효과'를 겪고 있을 것 이라고해

그냥 컴퓨터로 일을 많이 하거나 장시간 쌓인 피로로인한 증상을 전자파 때문이라고 생각하는 것 일수도 있고



우리는 확실하지 않은 위험 때문에 현실에서 일어나는

진짜 위험한 사실을 까먹고 살아

대기오염은 매년 420만의 조기 사망과 연관이 있고

이는 과학적으로 인과관계가 증명된 우리에게 진짜 위험한 문제야

-------------------------

3줄 요약

1. 전자파는 인체에 유해하지 않음.
2. 전자파가 유해하다는 증거가 빈약하거나 앞뒤가 안맞음
3. 미세먼지가 진짜 위험한거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