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때 그놈의 댓글 한마디만 없었어도..

 

아직도 기억나네 

 

후회스럽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