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가 한국이 전략물자를 북한에 반출했다고 주장하는 일본에 대해 강력한 유감의 입장을 밝혔습니다.
김유근 국가안보실 1차장은 오늘(12일) 오후 브리핑을 통해 일본 고위 인사가 명확한 근거를 제시하지 않은 채 한국이 수출관리와 대북제재를 위반했다는 무책임한 발언을 하는 데 대해 매우 유감을 표명한다고 말했습니다. 김 차장은 일본이 우리가 했다고 주장하는 부적절한 행위에 대해 명백한 증거를 제시해야 할 거라며 일본 주장이 사실인지 밝히기 위해 유안 안보리 패널 등 국제기구에 공정한 조사를 의뢰할 것을 제안한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조사 결과 우리 정부의 잘못이 발견된다면 사과하고 시정조치를 적극 취하겠지만 잘못이 없다고 나오면 일본이 사과는 물론 보보복적 성격의 수출규제 조치를 즉각 조치해야 할 거라고 강조했습니다.

출처 : SBS 뉴스 원본 링크 : https://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5349505&cooper=WEBPUSH&plink=COPYPASTE&cooper=SBSNEWSE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