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하루에도

 

몇번씩 싸는 똥..

 

 

그 많은 똥들은 도대체

 

다 어디로 갈까?

 

 

지금부터

 

똥의 처리과정에 대해

 

간단하게

 

알아보자

 

(수질 관렵 법규, 정책, 처리 시설의 다양성, 효율 및 지역 등에 따라 다를 수 있다.

대략적으로 이러하구나~라고 받아들이자

자세히 들어가면 너무 길어져서..)

 

 

 

 

1.항문에서 변기로

 

모두들 알다시피

 

최초의 여정은

 

변기에서 시작된다.

 

 

시원하게 볼 일 보고 난 뒤,

 

물을 내리면 다음 단계로 넘어가게 된다

 

 

2.변기에서 정화조로

 

똥이 든 물은 곧바로 각 가정마다 설치된 배수관을 통해 이동하게 되며

 

배수관을 따라 쭉~이동하던 똥은 곧,

 

아파트나 주택 지하에 설치된 정화조로 이동하게 됨.

 

 

(시설과 용도를 하나 하나 설명하자면 너무 길어지니 대략적인 과정만 설명하겠다)

 

 


 

(개인 주택 정화조)

 

 

(아파트 정화조)

 

정화조로 이동한 똥은

 

최대 2일 정도 머물며 약 50% 정도 정화된다고 함

 

 

배설물은

 

제1부패조와 제2부패조라 불리는 시설에서

 

미생물에 의한 부패 과정을 거치며

(똥과 같은 유기물 덩어리는 미생물의 주식이지...)

 

 

 

이후 여과조 시설에서 이물질이 걸러지고,

 

부피가 잔뜩 작아진채로

 

 

 

방류조 시설에서 하수관을 따라 하수처리시설로 이동한다.

 

 

3.하수처리장

 

정화조에서 배출된 똥(오수)은 하수관을 따라 하수처리장에 모인다.

 

하수처리장에 모은  똥(오수)들은 관련 처리법 기준에 따라 많은 처리 과정을 거치게 되는데

 

그 기술과 시설 및 공정이 정말 정말 다양하므로..

 

대표적인 시설인 침사지·최초침전지·반응조·최종침전지·여과시설으로 설명 하겠다

 

 

하수처리장은, 앞선 정화조와는 달리  일반적으로 처리시설이 많고 부지 또한 크다.

 

 

 

 

우선,

 

 

(1)침사지는

 

비중이 커 물 속에 가라앉는 돌, 모래 등이나

 

비중이 작아 물 위에 뜨는 플라스틱병 등을

 

걸러내기 위해 만들어 놓은 물이 가득한 장소이다.

 

 

침사지에서 이물질과 건더기들이 어느 정도 걸러지게 되면

 

 

(2)최초 침전지로 이동하게 되는데,

 

여기선 침사지에서 보내져온 오수중에 침전(액체 속 물질이 바닥으로 가라앉음)하기 쉬운 고형물들을 밑으로 가라앉혀 제거한다.

 

 

최초침전지에서 약 2~3시간 정도 침전시켜 30~35% 분량의 오염물질을 제거함.

 

 

 

 

이후, 반응조에서 인과 같은 물질을 제거한 후, 최종 침전지로 이동한다.

 

 

 

(3)최종침전지에서

 

다시 약 3~5시간 정도 침전시켜

 

슬러지(하수처리 과정에서 생긴 침전물) 덩어리와

 

 

어느정도 맑은 물을 분리시킨다

 

 

드디어..우리의 똥이 꽤 맑은 물로 분리되는 지점이지

 

최종 침전지의 물은 마지막으로 고오급 기술력을 갖춘

 

 

(4) 여과시설에서 재처리되어 비교적 깨끗한 물로 바뀐다

 

이후.. 강이나 바다로 방출되어 드디어 자연으로 돌아가게 된다

 

 

 

 

 

 

 

 

그 후 필요에 따라 강물은 다시 일련의 수처리 시설을 거쳐

 

우리가 쓰는 수돗물로 공급이 되기도 한다

 

 

또한,

 

하수처리장의 수처리 시설에서 발생한

 

침전물/슬러지들..즉 똥.덩.어.리들은 

 

 

 

슬러지처리시설에서

 

 

 

기계식 농축기를 거쳐 농축돼 소화조라 불리는 시설로 이동한다.

 

소화조에 도착한 슬러지는 35℃ 혐기상태(산소가 부족하거나 없는 상태)에서 약 20일 정도 분해 과정을 거치고

 

이때 발생하는 가스는 처리장 내에서 재이용된다.

 

이후 슬러지 탈수기에서 수분 함류 80% 이하의 건조한 탈수케이크(슬러지를 탈수한 후 남은 고체 형태의 물질)로 만든다.

(여러 자원으로 이용하고 있지)

 



 

결론: 똥물은 강으로, 똥 덩어리는 슬러지화되어 에너지자원으로 활용(경우에따라다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