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이 시집못가서 방구석에서 뒹굴고 있을때

또는

아들이 있는데 며느리를 맞게 될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