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에 미친년 하나 계속 주변에 나타나서

어제는 조금 관찰을 해봤음

근데 존나 소름끼치는 사실 발견



거기가 좀 조용한 분위기거든? 약간 도서관처럼?

근데 혼자서 뭘 보면서 존나 낄낄거리면서 웃어

그냥 미친년이니까 그런가보다 하는데

어제 봤더니 핸드폰에다가 뭔 유튜브 영상 연결해서 보는데



전혀 웃긴 내용이 아니었더거임 ㄷㄷㄷㄷ

그냥 무슨 노래 공연 영상이나 막 음악나오는 영상이었음....


ㄷㄷㄷ 소름 끼치지 않냐?

이 미친년이 자꾸 나한테 말 걸려고 시도하는데 미치겠다 진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