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대학생이고 진짜 친한친구 아니면 말 한마디 제대로 못하고 살고 있는데 나도 이런 내가 답답하고 화가나고 내가 이런 존재라는것에 자존심이 상한다.. 부모님이 이러라고 날 열심히 키워주신게 아닌데 너무 속상하다. 난 그냥 이렇게 살아야 하는 것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