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하마을에 놀러갔다.

근데 가니까 공사 중이더라 하...

더빙만 할까 하다가 그래도 현장 사운드를 들어줘야

여행의 의미가 있는 거 같아서 반반섞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