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긴 나도 보기 싫어서 안 들어오는 판국이니...안티깝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