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투리 쓰는 새끼가 반이상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