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가 아프셔서 서울에 계시다가 오늘 내려오셨다

머물고 계실동안은 내가 밥 차릴꺼다

20181206_212456.jpg

1544185636775.jpg

1544185634541.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