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dd2d51f14f944458d214bbc521b11ee-1.jpg

http://this.kiji.is/171582356449902594


후쿠시마 발전소의 원자로 폐로 과정에 들어 가는 전체 비용 중 원전 사고 피해자에 대한 보상 비용만 따로 뽑은 결과 12조엔, 한국 돈으로 120조원이 넘어간다는 계산이 나왔다.


도쿄 전력은 도저히 지불할 수 없는 수준의 금액.

물론 일본 정부에도 이 돈을 지불할 여력이 없다.

그래서 일본 정부가 짜낸 묘안,


1) 원래 원자력 발전 사고에 대비해서 보험료를 적립해둬야 했다.

2) 하지만 지금 까지는 전기 요금에서 이 보험료를 징수하지 않았다.

3) 그런 고로 앞으로는 사고 대비 보험료를 전기 요금에 더해서 징수 한다.

4) 거기에 지난 '50년' 동안 징수하지 않았던 과거분 보험료도 추가 징수한다.

5) 도쿄전력, 일본 정부 : 흡족ㅋ


이미 전기 요금에서 후쿠시마 부흥비 라는 명목의 세금을 걷고 있는 상황에서


추가로 보험료, 그리고 과거 보험료까지 소급 징수한다는 건 사실상 2차, 3차 징세나 마찬가지지만,


현재 아베 정권의 지지율이 끝간데 없이 올라가는 중이라 무리없이 시행될 걸로 보인다.




추가로 후쿠시마 지역의 흔한 벼 수확 상황.

3ece5c78e2a7902f90a6bbb9671dbfa8.jpg


저 새까만 비닐 봉지는 방사능 제염 결과 나온 방사능 오염 토양이나 낙엽등 각종 방사능 폐기물을 넣어둔 것이다.


저 봉지들은 지난 봄부터 저기에 있었다.


여름 동안 태풍을 겪으며 스며나온 방사능 국물이 둑을 넘어 벼 이삭을 흠뻑 젖었을 거라는 건 누가 봐도 뻔한 일.


일본 정부는 후쿠시마 지역에서 수확한 쌀을 안전하다고 선전하며 적극적으로 해외에 수출할 계획을 짜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