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전에 20초반에 자취할때 아다였을때 여친이랑 동거 했는데
여친이 섹스는 못하게 하고 씹질까지만 허락했었는데
진짜 물 줄줄 나오면서 소리내는데 개 꼴리더라.

그러다 ㅅㅂ 하도 못참아서 술먹고 콘돔없이 억지로 해서 깨졌지만
그 후로 ㅅㅂ 씹질이 진짜 졸라 좋더라.쌈니를 가도 먼저 씹질 가능하냐고 물어보고,섹스보다 더 좋아 오래하고
어딜만지고 어떻게 하느냐에 따라 소리랑 자세가 달라지니간
속직히 섹스로 물 질질 싸게는 못하잔아.왠만한 고수가 아니고서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