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인 학교다닐적에

저렇게 뒷자리에 일진님 책상에 누워자고있고


본인은 안구사처럼 얌전히 앉아있다가

일진님한테 심심하다고 한두대씩 맞았음 (。ŏ_ŏ。)